47 평가
4.64
언어
한국어
카테고리
자기계발/에세이
길이
4시간 18분

이제 그냥 즐기려고요: 김태균 강박 탈출 에세이

저자: 김태균 내레이터: 김태균 오디오북

*이 책은 저자 김태균 님이 직접 낭독합니다.

“뭐 얼마나 잘 살아보려고 그렇게 악착같이 주먹 꽉 쥐고
이 악물고 살았는지 모르겠다.”
김태균 강박 탈출 에세이

『이제 그냥 즐기려고요』는 개그맨 김태균의 웃음 뒤, 숨어 있던 ‘사람 김태균’을 찾아가는 여정과도 같다. 아들이자 남편, 아빠이자 이웃인 김태균 삶에는 생각지 못했던 감동과 진지함이 가득하다. 심리학 용어 중에 ‘참 자기(True Self)’와 ‘거짓 자기(False Self)’라는 것이 있다. 일반적으로 ‘참 자기’란 기질적으로 타고난 그대로의 모습을, ‘거짓 자기’란 다른 사람들에게 보이고 싶어하는 나의 모습을 의미한다. 당연하게도 참 자기와 거짓 자기가 같은 사람은 없다. 두 가지 사이의 간극이 큰 사람과 작은 사람이 존재할 뿐이다. ‘개그맨’ 김태균은 한때 참 자기와 거짓 자기 사이의 간극이 꽤나 컸던 사람이었는지 모르겠다. 기질적으로 무척 내성적이고 낯을 많이 가리는 사람 김태균이 아이러니하게도 많은 사람들 앞에 서고, 그들에게 웃음을 주는 개그맨이 되었다. 그렇게 오랜 세월을 개그맨으로 살다 보니 스스로도 자신의 참 모습이 무엇인지 가끔은 혼란스럽기도 했을 것이다.

평범한 듯 조금은 우울했던 청춘을 지나, 대중의 관심과 사랑을 받으며 30대와 40대를 보냈다. 계속 앞만 보고 달려오느라 ‘나’를 되돌아보기가, ‘나의 이야기를 하기가 더욱 망설여졌다. 하지만 50대가 된 지금, 라디오 디제이로 ‘남의 사연’을 읽어주던 그가 이제 ‘나의 사연’을 말하려 한다. ‘착해 빠진’이란 말도 순하게 들리지 않았던, ‘맞지 않는 옷’을 입은 것 같아 불편했던 시절, 아빠의 부재로 인해 힘들었던 과거의 기억, 맨주먹으로 주차장 벽을 몇 번이고 치고 나서야 풀릴 만큼 울분에 차 온 몸에 힘을 주고 살던 시절의 얘기들까지. 이해심 많고 유쾌한 김태균의 이미지 이면, 진짜 김태균을 들려줄 수 있는 용기가 생겼다. 진짜 어른이 된 것이다.

목차

Prologue 나에게 주는 선물

1 세상에 나를 툭 던지고
여관 탈출
어머니와 고등어구이
간절히 바라면 이루어지는가
꿈은 현실과 다르다
자전거 도둑
착해 빠졌다
아무 일도 없는 날
이제 그냥 즐기려고요

2 헤이, 디제이
어설픈 연예인 도전기 1
어설픈 연예인 도전기 2
몰래 개그맨이 되다
출근길
라디오 덕분
방송국 놈들
그분이 오신 날
뚜껑아, 밥 먹어라~
사람을 구하는 방송
셀카봉 사장님
“양수가 터졌어요”
휴지를 가져다주는 라디오
방청객 진종오
초대 손님 진종오
클로징 멘트

3 인생은 생방
우리 아빠 1
우리 아빠 2
우리 아빠 3
할머니의 매실청
인생은 생방
난 아직 담배를 잘 참고 있다
어설픈 아빠의 열정이 부른 대참사
아들의 꿈은 프로 게이머?
라디오의 위로
50
스무 살 나에게
국가 유공자 아버지
웃지 못하던 단 한 사람
엄마 생각
주변 정리
젠장 1
젠장 2
젠장 3
젠장 4
젠장 5

4 우린 제법 잘 어울려
인연은 다가와 연인이 되었다
프러포즈
후유증
방귀를 튼 건가요, 안 튼 건가요?
스노우 폭스
옷 잘 입는 남자
모기 잡아주는 여자
아들과 동갑내기
유전자
“어! 김태균이다”
아빠 달리기
바나나 우유
말 걸기

5 자꾸 생각나
비가 오면 생각나는 그 사람
유부초밥
동.태.전
우리 형
할머니 의자
꽃과 며느리
퇴소식
엄마는 위대하다
“오빠 좋아하기 힘들어요”
잘 살아 있다
이대로, 좋은 사람
후회 1
후회 2
후회 3
‘삼국시대’
원태연과의 인연
오랜만에 만난 원태연 형
5년 남았다
아내가 옳았다
최재훈
언니의 위로
방청객 1
방청객 2
나를 듣는 내 절친들

Epilogue 최선을 다해서 행복하세요

© 2022 Storyside (오디오북) ISBN: 9789180445382 원제: 이제 그냥 즐기려고요

더 탐색해보기

다른 분들은 이런 이야기들도 즐기셨어요